> 스포츠 > 국내스포츠

[바둑] LG배 아마선발전서 이의현 등 6명 선발

  • 기사입력 : 2020년03월18일 17:18
  • 최종수정 : 2020년03월18일 17: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아마선발전이 1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열린 가운데 6명이 선발됐다.

연구생 상위 랭커 6명과 아마추어 상위 랭커 4명, 입단 포인트 50점 이상 2명 등 12명이 참가한 이번 아마선발전은 단판 승부로 이의현, 박신영, 김다빈, 김윤태, 강재우, 최원진 총6명이 선발됐다.

제25회 LG배 국내선발전 진출자. [사진= 사이버오로]

연구생 시드를 받은 2명(송민호, 조성호)을 포함한 8명의 아마대표는 각국 및 지역선발전으로 대체된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국내선발전에 출전한다.

국내선발전으로 대체된 이번 LG배의 입단 포인트는 국내선발전의 경우 국내 대회 입단 포인트 기준이, 본선에서는 국제대회 입단 포인트 기준이 각각 적용된다. 국내선발전 8강에 오르면 10점, 준결승 20점, 결승은 30점을 획득할 수 있다. 본선 32강에 진출하면 80점을 얻고 본선 16강에 오르면 100점을 받는다. 입단 포인트 100점을 쌓으면 특별 입단제가 적용돼 프로입단 자격이 주어진다.

내달 1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국내선발전은 대국자가 최대한 분산 되도록 파트를 오전·오후로 나눠 진행한다. 제한시간도 단축돼 1시간 30초 3회로 변경됐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