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골프

박성현, 팬클럽 '남달라'와 코로나 극복기금 3666만원 기부

  • 기사입력 : 2020년03월17일 12:12
  • 최종수정 : 2020년03월17일 12: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박성현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 계층을 위해 팬클럽 회원들과 함께 기부에 동참했다.

박성현이 코로나 극복 기부에 동참했다. [사진= KLPGA]

박성현(27·솔레어)의 매니지먼트사 세마스포츠마케팅은 17일 "박성현의 팬클럽 '남달라' 회원 253명이 1833만원을 모았고, 박성현이 팬들이 모은 만큼 뜻을 합해 총 3666만원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박성현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손 소독제, 체온계 마련이 쉽지 않은 사회 소외계층 분들에게 개인위생용품이 전달돼 스스로 기본 예방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 빨리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조속히 진정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모두 힘내서 함께 이겨 나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했다.

지난 2015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아너 소사이어티(고액 기부) 회원으로 가입한 박성현은 지금까지 3억7000만원 넘게 기부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