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인천

인천 계양구서 父子 코로나19 확진...은혜의 강 교회 예배 참석

  • 기사입력 : 2020년03월16일 11:20
  • 최종수정 : 2020년03월16일 11: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인천=뉴스핌] 구자익 기자 = 인천 계양구는 16일 작전동 한일아파트에 거주하는 A(48)씨와 아들 B(13)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인하대병원으로 이송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1일과 8일 경기도 성남시 '은혜의 강 교회'에서 열린 예배에 참석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전날 성남시 수정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받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수정구보건소는 은혜의 강 교회 예배에 참석했던 135명의 명단을 확보해 코로나19 감염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계양구는 A씨의 거주지와 인근지역에 대한 방역소독 작업을 마쳤다.

계양구 관계자는 "A씨 등은 수정구보건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에 경기도 환진 환자 통계로 집계됐다"며 "역학조사가 결과가 나오는대로 A씨 등의 이동경로를 공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인천시 계양구가 2명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내용을 알리고 있다. [사진=계양구] 

jikoo7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