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신한은행, 2021년까지 KBO 타이틀 스폰서 계약 연장

  • 기사입력 : 2020년03월09일 14:56
  • 최종수정 : 2020년03월09일 14: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신한은행은 KBO와 KBO 리그 타이틀 스폰서 후원을 2021년까지 연장하고 올 시즌 대회 공식 명칭을 '신한은행 SOL KBO 리그'로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9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진행된 KBO 리그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우측)과 KBO 정운찬 총재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2020.03.09 rplkim@newspim.com

양측은 이날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KBO 리그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을 갖고 2020 시즌 KBO 리그 타이틀 엠블럼을 공개했다.

지난 2018년 국내 프로스포츠 사상 최대 금액으로 타이틀 스폰서 계약을 체결한 신한은행은 이번 스폰서 후원 연장을 통해 국내 최고의 인기 스포츠 리그와 동행을 이어가게 됐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2021년까지 리그 공식 타이틀 사용 권리를 가지고 리그 중계 및 구장 광고를 비롯한 다양한 방법으로 야구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특히 신한은행은 새로운 대회 공식 명칭으로도 사용되는 은행 앱 '신한 쏠(SOL)'을 중심으로 '2020 신한 프로야구 예적금'과 같은 특화 상품을 출시하고 야구 관련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야구 팬들에게 야구를 보는 재미와 함께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진옥동 은행장은 "신한은행은 '신한 쏠(SOL)'을 통해 야구팬과 은행 고객이 야구를 즐기는 창구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