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금호산업, 인천 '효성새사미' 재건축 공사 수주

  • 기사입력 : 2020년03월02일 11:29
  • 최종수정 : 2020년03월02일 11: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금호산업은 인천 효성새사미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금호산업은 지난달 29일 개최한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전체 조합원 260명 중 144명의 동의를 얻어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 금호산업은 영동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 사업에 참여했다.

인천 효성새사미 재건축 조감도 [자료=금호산업]

효성새사미 재건축 사업은 인천 계양구 봉오대로 441(효성동) 일대 1만5034㎡에 용적률 266.91%, 지하 2층~지상 24층의 공동주택 7개동 424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짓는 프로젝트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회사의 시공역량을 총동원해 어울림 브랜드 가치를 높일 것"이라며 "조합에서 보여주신 신뢰에 걸맞은 최고의 아파트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금호산업은 최근 서울 내 도시정비 사업장을 점차 확대해나가는 추세다. 서울 서대문구 가재울 뉴타운에 위치한 모래내시장 정비사업을 수주해 지난해 11월 금호의 주상복합 브랜드인 'DMC 금호 리첸시아'를 성황리에 분양한 바 있다. 또한 서울 '도봉2구역 재개발 사업' 시공사로도 선정돼 현재 관리처분인가를 앞두고 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