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허태수 GS그룹 회장, 코로나19 확산 방지 성금 10억 기탁

"의료진과 피해자에 도움 되길"

  • 기사입력 : 2020년02월27일 19:04
  • 최종수정 : 2020년02월27일 19: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GS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해 성금 1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27일 밝혔다.

허태수 회장 "초유의 코로나19 사태로 국민 모두가 힘겨운 시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어려운 환경에서도 힘쓰고 있는 의료진과 피해자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허태수 GS그룹 회장. [사진=GS그룹] 2020.02.27 yunyun@newspim.com

이어 "앞으로도 GS는 대구·경북지역 재난 취약계층과 경제활동 위축으로 피해를 입은 저소득층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GS는 이번 코로나19 지원 성금 기탁과는 별도로 각 계열사별로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적극 나선바 있다.

GS리테일은 지난 1월 코로나19로 귀국한 중국 우한 교민에게 1억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긴급 지원했다.

GS홈쇼핑은 지난 1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마스크 30만개를 기부했다. 기부된 마스크는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및 노인 약 1만명에게 전달됐다.

yun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