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 사회

3월 2일 오후부터 우체국창구서 마스크 판매

  • 기사입력 : 2020년02월27일 11:37
  • 최종수정 : 2020년02월27일 11: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대란 속에서 정부가 공적 판매처를 통해 일반 소비자가 구매할 수 있는 마스크 350만장씩을 풀기로 한 27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중앙우체국 창구에 보건용 마스크 판매 계획 안내문이 붙어있다. 우체국의 안내에 따르면 다음달 2일 오후부터 창구를 통해 1인당 5매씩 구매 가능하고 추가 물량이 확보되면 앞당겨 판매한다. 우체국쇼핑 온라인판매는 향후 창구판매와 병행할 예정이다. 2020.02.27 alwaysam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