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황의조, 머리로 또 득점 '시즌 5호골'... 보르도는 2대2 무승부

  • 기사입력 : 2020년02월16일 09:48
  • 최종수정 : 2020년02월16일 09: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프랑스에서 활약하는 황의조가 시즌 5호골을 터트렸다.

황의조(28)의 지롱댕 보르도는 16일(한국시간) 프랑스 보르도의 마뮈 아틀랑티크 경기장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랑스 리그1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디종과 2대2로 비겼다.

황의조가 또 다시 머리로 골을 엮었다. [사진= 보르도]

이날 황의조는 선발 출전, 0대1로 뒤진 전반35분 헤딩슛으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코너킥 상황에서 토마 바시치가 건네준 공을 머리로 방향을 틀어, 상대의 골망을 터트렸다. 지난 6일 브레스트전에서도 헤딩골을 엮은 데어 2경기만에 다시 머리로 골을 써냈다.

이후 보르도는 후반19분 지미 브리앙의 골로 앞서갔으나 후반27분 슈이아에게 골을 내줘 승부를 내지 못했다.

84분간 활약한 황의조는 후반 39분 야신 아들리와 교체됐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