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딜리버리히어로 김소정 신입 본부장 영입..."신사업 확대 주력"

  • 기사입력 : 2020년02월13일 15:20
  • 최종수정 : 2020년02월13일 15: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효주 기자 = 배달앱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를 서비스하고 있는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신사업 분야 확대를 위해 이베이코리아 출신 김소정 신임 신사업 본부장을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김소정 신사업 본부장은 이랜드리테일을 시작으로 삼성물산, 이베이코리아까지 온·오프라인 유통을 넘나들며 활약해온 이커머스 전문가다.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신사업 본부장. 2020.02.13 hj0308@newspim.com

이베이코리아에 2003년 입사해 영업과 브랜드 실장을 역임했고 지마켓 인수 후 마케팅과 광고사업 및 신규사업 본부장으로 탁월한 성과를 창출했다는 평을 받는다. 김 신임 본부장은 이베이코리아 최초의 여성임원이자 최고위급 리더로, 현재의 이베이코리아의 성장에 크게 기여한 주역 중 한 명으로 꼽힌다.

김소정 신임 신사업 본부장은 앞으로 딜리버리 서비스에서 차세대 성장 동력이 될 다양한 신규 비즈니스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김 신임 본부장 영입을 계기로 키친과 마트 신사업도 확대해 나간다. 특히 요기요는 마트 신사업 확장을 통해 배달 서비스 영역 발굴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해당 신사업은 올 하반기 론칭 예정이다.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신임 본부장은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푸드테크 기업인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에서 일하게 되어 매우 기대가 크다"면서 "앞으로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기반으로 음식 배달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비즈니스를 만들고 이끌면서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의 미래 성장에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hj03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