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대전시설관리공단, 신종 코로나 예방 '체육시설·복지관 휴장'

  • 기사입력 : 2020년02월10일 14:04
  • 최종수정 : 2020년02월10일 14: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11일부터 29일까지 4개 공공체육시설과 기성종합복지관을 임시 휴장한다.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대전시설관리공단 로고 [사진=홈페이지 캡쳐] 2020.02.10 gyun507@newspim.com

10일 공단에 따르면 지역사회 감염병 전파 예방 및 시민 안전 확보를 위해 한밭수영장, 용운국제수영장, 올림픽기념국민생활관, 한마음생활체육관, 기성종합복지관을  휴장한다.

이번 조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정부와 대전시의 감염병 위기 경보 수준이 '주의'에서 '경계'수준으로 격상되고 감염병이 확산됨에 따라 결정됐다.

공단 관계자는 "휴장으로 인해 이용에 불편을 드리게 된 점 양해를 부탁한다"며 "재개장 여부는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신종 코로나 감염증의 확산 추이를 지켜보며 일정을 조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gyun5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