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포미닛 출신 허가윤,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 기사입력 : 2020년02월10일 09:29
  • 최종수정 : 2020년02월10일 09: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걸그룹 포미닛 출신 배우 허가윤이 열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열음엔터테인먼트는 10일 "허가윤을 다채로운 매력을 바탕으로 무궁무진한 성장가능성이 있는 배우라고 확신,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작품으로 찾아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며 함께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허가윤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2020.02.10 jyyang@newspim.com

허가윤은 2009년 걸그룹 포미닛의 메인보컬로 데뷔해 'Hot Issue' 'Muzik' '이름이 뭐에요?' '미쳐' 등의 히트곡들을 발표했으며, 국내외를 넘나들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또한 2012년 MBC '빛과 그림자', 2015년 tvN '식샤를 합시다2'에 출연했으며, 2017년 영화 '아빠는 딸'에서 안경미 역을 맡아 스크린에까지 데뷔하며 연기자로서 가능성을 보여줬다.

한편 허가윤과 전속계약을 맺은 열음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김정은, 조동혁, 서지석 등 다수의 연기파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