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LG 은퇴' 이동현, 프로야구 해설위원 변신

SBS스포츠, '로켓' 이동현 해설자로 영입

  • 기사입력 : 2020년01월28일 14:27
  • 최종수정 : 2020년01월28일 14: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은퇴를 선언한 이동현이 해설위원으로 팬들에게 돌아온다.

지난 시즌을 마지막으로 선수 생활을 마무리 한 LG트윈스 프랜차이즈 스타 이동현은 2020 시즌부터 SBS스포츠 프로야구 해설위원으로 합류한다.

해설위원으로 변신한 이동현. [사진= SBS스포츠]

이동현은 2월부터 해설위원 자격으로 해외 전지훈련 취재에 돌입하며, 2020 KBO리그부터 중계석에서 마이크를 잡을 계획이다.

이동현은 이로써 이순철, 안경현, 이종열 해설위원이 포진해 있는 '레전드' SBS스포츠 해설진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오랜 기간 방송인으로 거듭난 선수 출신 해설위원들과, 갓 은퇴한 선수의 신구 조화가 눈에 띈다.

이동현 해설위원은 차분한 말투와 방송에 적합한 어법으로 제작진을 사로잡았으며, 무엇보다 다양한 플랫폼의 시청자에게 두루 소구할 수 있다는 장점을 보여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존경했던 선배님들과 함께하게 돼 무척 영광"이라고 해설자 변신 소감을 전한 이동현 해설위원은 "선수들의 마음을 가장 잘 표현하고 전달하는 해설을 하고 싶다"고 전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