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삼화페인트, 술톤 유도체 제조방법 특허 취득..."정밀화학 시장 확대 기대"

  • 기사입력 : 2020년01월20일 13:58
  • 최종수정 : 2020년01월20일 13:5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삼화페인트공업은 '술톤 유도체의 제조방법'의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0일 밝혔다. 

리튬이온을 이용해 충전과 방전을 반복하는 리튬이온전지는 휴대전화, 노트북 등 전자기기에 폭넓게 적용된다. 제품의 기술 발전에 따라 점점 더 높은 에너지, 더 높은 전력, 더 높은 안전성을 갖는 리튬이온전지 개발이 요구되고 있다. 이때 리튬이온전지 성능을 개선하기 위한 가장 경제적이고 효과적 방법이 전해액에 첨가제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화페인트 로고 [사진=삼화페인트 웹사이트 캡처]

술톤 유도체는 리튬이온전지의 전해액 첨가제로 사용된다. 또 충·방전 용량과 저장수명, 순환수명과 같은 전지 성능에 영향을 주는 피막 형성제로 사용되고 있다. 그러나 기존 술톤 유도체 화합물의 합성 방법은 수율이 낮으며, 다양한 형태의 술톤 유도체를 제조하는 데 한계를 갖고 있었다. 

삼화페인트 측은 "본 발명을 통해 고수율의 1,3-프로판 술톤 화합물을 제조하게 됐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형태의 유도체 화합물 제조 또한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또 삼화페인트 관계자는 "본 발명에 따라 제조된 술톤 유도체 화합물은 리튬이온 이차전지의 전해액 외에도 의약품 중간체, 유기용제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다"며 "정밀화학 관련 분야 시장 확대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saewkim9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