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문화

[영상] '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미스터 주'가 걸림돌"…이성민 "영화 다양해야"

  • 기사입력 : 2020년01월15일 19:29
  • 최종수정 : 2020년01월15일 19: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남산의 부장들'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우민호 감독부터 배우 이병헌, 이성민, 곽도원, 이희준이 참석했다.

이날 이병헌은 '남산의 부장들' 흥행에 대한 질문에 "같은 날 이성민 주연의 '미스터 주'가 개봉한다. 그게 가장 걸림돌일 것 같다"라고 말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이성민은 "영화가 다양해야 한다. 다행히 장르가 다르다. 둘 다 잘 될 것 같다"라면서 "'남산의 부장들'은 굉장히 잘 만들어진 영화다. 많은 사람들이 흥미롭게 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22일 개봉한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