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한국당, '조국 눈물난다'던 나다은씨 공약개발단 영입 3일 만에 해촉

"당 정체성 활동에 적합치 않아"...공식 발표
SNS에 '조국 옹호' 글 올린 사실 알려지며 논란

  • 기사입력 : 2020년01월12일 22:16
  • 최종수정 : 2020년01월13일 16: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자유한국당이 12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지지하는 글들을 올린 유튜버 나다은 씨를 총선 공약개발단에서 영입 3일만에 해촉했다.

한국당 희망공약개발단은 이날 자료를 내고 "나다은 위원과 관련 논란 상황을 감안해, 당의 정체성과 기조를 기반으로 하는 공약개발활동에는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하고 나다은 위원을 해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심재철 원내대표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지난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2020 총선 국민승리 공약개발단 출범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0.01.09 leehs@newspim.com

한국당은 지난 9일 총선 공약을 만들 '국민과 함께하는 2020 희망공약개발단'을 발족하면서 나 씨를 단원으로 위촉했다. 나 씨는 여성 관련 한 언론사 편집국장 출신이다.

나 씨 위촉 이후 그가 과거 트위터 등에 조 전 장관을 옹호하고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하는 다수의 글들을 올린 사실이 알려지며 지지 세력 내에서 비판이 일았다.

나 씨는 지난해 가을 서울 서초동에서 열린 '조국 수호' 집회에 대해 "눈물이 난다. 부패한 검찰로 나라가 썩어가는 것을 방어하기 위해 국민이 싸우고 있다" "검찰개혁은 어디로 가나. 조국 장관님 고생하셨습니다"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또한 "민주당 힘내요" "자유한국당이나 우리공화당에 입당해서 분탕치고 싶다"는 등의 글도 쓴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그의 블로그,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 SNS 등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자유한국당 홈페이지 2020.01.12 kimsh@newspim.com

kim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