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현장에서, 사진으로 보는 대만 선거] 유세 끝낸 15대 대만 총통 선거 표심은 어디에, '대만판 정의당' 정당투표는 우리에게...

  • 기사입력 : 2020년01월11일 01:19
  • 최종수정 : 2020년01월11일 01: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타이베이 = 최헌규 특파원] 

[뉴스핌 타이베이 = 최헌규 특파원] 2020.01.11 chk@newspim.com

대만 15대 총통(대통령) 선거 유세가 11대 입법위원(국회의원) 선거 유세와 함께 10일 밤 10시를 기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날 현 총통인 민진당의 차이잉원(蔡英文) 후보는 타이베이 총통부 앞에서, 국민당 한궈위(韓國瑜) 후보는 자신의 정치 기반인 가오슝에서 각각 유세를 마감했다. 이번 대만 선거는 11일 오전 8시 부터 오후 4시까지 학교 등 전국 주요 기관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당선이 유력시 되는 민진당 차이잉원 후보 유세장에서 진보 정당인 기진당 당원이 '기호 3번(차이잉원 후보의 민진당)과 기호 5번(기진당)은 친한 친구다. 정당 투표는 기호 5번에 몰아달라고 호소하는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타이베이=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