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보은 동계 알몸마라톤대회 12일 속리산서 '스타트'

  • 기사입력 : 2020년01월08일 09:17
  • 최종수정 : 2020년01월08일 09: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보은=뉴스핌] 박상연 기자 = 한겨울 이색 마라톤 대회인 '2020 보은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 동계 알몸 마라톤대회'가 12일 개최된다.

전국마라톤협회(회장 장영기)가 주최·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한겨울의 추위에도 국내 아마추어 마라토너 300여명이 참가해 5km, 10km 2개 구간으로 나눠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해 열린 보은 속리산 알몸마라톤대회 장면[사진=보은군]

대회 참가시 남성은 무조건 상의를 탈의하여야 하며, 여성은 상의 반팔티셔츠 또는 탱크탑을 입어야 한다.

대회 참가자 중 5km, 10km 남녀 종합 1~5위까지 상장 및 트로피가 주어지며, 10km 연령대별 남자 1위~10위, 여자 1위~3위, 커플런(2인1조, 기록합산) 우승자에게는 트로피가 주어진다.

대회 개최측은 알몸마라톤대회 참가 신청 접수가 마감됐으나 대회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12일 대회가 열리는 아침 대회현장에서 접수를 하면 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장영기 전국마라톤협회장은 "맨몸으로 한겨울의 추위를 뚫고 전국에서 가장 긴 비포장 러닝코스인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의 수려한 경관을 배경 삼아 달리다 보면 알몸 마라톤대회를 만끾할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yp203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