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동부건설, 영등포동 가로주택정비사업·세종 복합시설 공사 수주

  • 기사입력 : 2019년12월30일 14:14
  • 최종수정 : 2019년12월30일 14: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동부건설은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2가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사로 지난 27일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영등포동 2가 가로주택정비사업은 영등포동 2가 439번지 일대 3355㎡에 지하 4층~지상 29층 높이로 아파트 156가구와 근린생활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단지는 서울지하철 1호선 영등포역, 5호선 영등포시장역과 가깝다. 공사 기간은 착공 후 32개월이다.

영등포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자료=동부건설]

동부건설 관계자는 "음성인식 인공지능, 미세먼지 차단 자동환기를 비롯한 센트레빌의 첨단시스템을 적용할 것"이라며 "영등포 최고의 프리미엄 아파트를 지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부건설은 같은 날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 2-4 생활권 어반아트리움 복합시설 개발공사'도 수주했다. 어반아트리움 개발사업은 세종시 나성동 2421-8400번지 일대 1만1990㎡ 대지에 주거·업무 복합시설을 짓는 공사다.

지하 4층~지상 12층 높이로 오피스텔 4개 동, 57실이 들어선다. 사업비는 1115억원으로 추산된다. 공사 기간은 착공 후 29개월이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