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KBO, 비디오판독센터 운영 대행 업체 선정 공개 입찰 실시

  • 기사입력 : 2019년12월27일 13:21
  • 최종수정 : 2019년12월27일 13: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KBO가 2020년 KBO 비디오판독센터 운영 대행을 담당할 업체 선정 공개 입찰을 실시한다.

비디오판독센터는 심판 합의판정 개선안으로 2017년 KBO 리그의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됐다.

이번에 선정된 업체는 시범경기, 정규시즌, 올스타전, 포스트시즌 등 KBO 리그 관련 전 경기에 대해 비디오판독 운영 대행을 하게 되며, KBO 비디오판독센터와 구장 엔지니어 인력 구성, 장비와 시스템 유지 보수 등 판독센터 운영 전반을 담당하게 된다.

입찰 세부내용 및 양식은 조달청이 운영하는 나라장터 내 입찰공고와 제안요청서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입찰 마감은 2020년 2월4일 오후3시까지다.

KBO는 사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2020년 1월13일 오후2시 KBO 사무국 컨퍼런스룸(2층)에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해당 설명회에 참석하기 위해서는 2020년 1월6일부터 1월10일 오후 3시까지 업체명, 참석자 이름, 연락처를 기재해 이메일로 반드시 사전 신청해야 된다. 신청이 확인 될 경우 신청자에게 개별 회신할 예정이며, 전체 참석 인원에 따라 업체별 참가 인원이 제한 될 수 있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