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지하철7호선 연장 최대수혜…두산건설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 정당계약

  • 기사입력 : 2019년12월26일 15:39
  • 최종수정 : 2019년12월26일 15: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두산건설은 인천광역시 부평구 산곡동 52-11번지일원 산곡4구역을 재개발한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의 정당계약을 진행한다.

이 아파트는 총 10개동, 지하 4층~최고 26층, 799가구 규모다. 이 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507가구(전용 49~84㎡)가 일반 분양이다.

부평 두산위브 더파크 조감도

주변 교통여건이 크게 개선된다. 지하철7호선 연장선 구간 산곡역(예정)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GTX-B노선 환승역(예정)으로 개발되는 부평역(경인선·인천도시철도 1호선)도 가깝다. 이 노선은 송도국제도시부터 시작해 부평과 서울 여의도·용산·서울역·청량리 등 서울 주요도심을 거쳐 남양주 마석까지 연결된다.

주거 환경도 쾌적하다. 지상에 주차 없는 공원형 단지로 설계되는 것은 물론 아이들을 위한 테마형 놀이공간 4개소, 다양한 체력단련시설을 갖춘 운동공간 및 커뮤니티 광장을 조성한다. 단지 내 산책로 겸 생활형 트랙을 설치하는 등 건강 친화형 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근처에 편의시설이 많다. 롯데마트(부평점)와 롯데하이마트(산곡점), CGV(부평점), 인천 북구도서관, 인천삼산 월드체육관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학교시설로는 마곡초교와 산곡북초교, 청천중학교와 인천의 명문고인 세일고와 명신여고, 인천외고 등이 있다.

세대 내부에는 초미세먼지 및 실내공기질 체크가 가능하며 쾌적한 실내환경을 유지할 수 있는 '청정 환기 시스템'을 유상 옵션으로 제공된다. 전열교환 환기는 물론 초미세먼지를 4단계를 걸쳐 제거하는 시스템이며, 에어 룸 컨트롤러를 이용해 상황에 맞게 작동 모드를 설정할 수 있다.

불필요한 대기전력을 자동 차단하는 대기전력차단 콘센트와 곳곳에 설치되는 LED 등도 전기요금 절약에 한 몫을 할 것으로 보인다. 또 옥상의 빗물을 조경용수 등으로 사용할 수 있는 빗물 이용시스템, 깨끗한 음용수를 공급하는 중앙 정수 시스템 등으로 친환경 웰빙라이프를 누릴 수 있다.

인천시는 비조정대상지역으로 청약자격과 대출자격요건이 까다롭지 않다. 분양권 전매제한기간이 6개월이며 중도금 대출도 비교적 자유롭다. 또 유주택자도 일정 자격요건만 갖추면 1순위 청약이 가능한 데다 재당첨 제한 규정도 없다.

지난 17일 1순위 청약에 평균 30.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정당계약은 내년 1월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이다. 경기도 부천시 상동 529-42번지 일원에 견본주택이 있다.

 

leed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