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솔고바이오, 경추용 추간체 유합 보형제 임플란트 美 FDA 신규 승인

척추 디스크 손상·이탈로 인한 디스크 이상 수술적 치료 사용
디자인 업그레이드로 환자, 변병 범위 커버 다양화

  • 기사입력 : 2019년12월26일 10:03
  • 최종수정 : 2019년12월26일 10: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경환 기자 = 솔고바이오메디칼이 신제품 경추용 임플란트의 미국 식품의약국(FDA) 판매 허가를 획득했다.

솔고바이오는 경추용 추간체 유합 보형제 임플란트 '4CIS® Marlin ACIF Cage'를 하이퍼로도틱(Hyperlordotic)형 디자인으로 새롭게 개발해 미국 FDA로부터 판매 승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로고=솔고바이오메디칼]

해당 제품은 국내 및 해외에서 경추 수술 시 가장 많이 사용되는 품목 중의 하나로, 척추 디스크의 손상 및 이탈로 인한 디스크 이상에 대한 수술적 치료에 사용된다.

이번에 승인받은 하이퍼로도틱형은 척추의 손상이나 변형으로 만곡이 심한 환자를 수술 이전 상태와 유사하게 보존할 수 있도록 해부학적 각도를 고려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제품은 지난 2017년 승인을 받은 4CIS® Marlin ACIF Cage를 하이퍼로도틱형으로 새롭게 디자인했다"며 "최근 새로운 경추 수술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는 하이퍼로도틱형 제품을 추가 개발해 라인업을 업그레이드했다"고 전했다.

솔고바이오는 해외에서 이 제품과 올해 1월 FDA 승인을 받은 경추용 디스크 유합재 '4CIS® Pinehusrt Anterior Cervical Plate'의 세트 구성 수술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어 미국은 물론 해외 수출 판매량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2년간 FDA 승인을 받은 8종의 신제품들은 최신의 수술 경향을 반영해 수술 방법, 방향에 구애 받지 않는 풀시스템으로 개발됐다"며 "정형·신경외과 임플란트의 전세계적인 최신 수술 경향을 리드할 수 있는 신제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