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中企업계 "당·정 불공정 거래 개선 대책 환영"

  • 기사입력 : 2019년12월16일 11:39
  • 최종수정 : 2019년12월16일 11: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 중소기업계가 16일 당·정이 발표한 '대·중소기업 거래관행 개선 및 상생협력 확산 대책'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격차가 역대 최대로 벌어져 있는 상황"이라며 "대·중소기업 간 공정한 거래질서를 확립하고 자발적 상생협력 문화 정착시키는 실효성 있는 대책"이라고 평가했다.

중앙회는 "특히 중기중앙회가 영세 협동조합을 대신해 대기업과 직접 납품단가를 협상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납품단가 제값받기 문제가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담합규정을 적용하지 않는 협동조합의 공동사업 범위를 구체화함으로써 영세한 중소기업의 협업도 활성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중앙회는 "향후 이번 대책이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할 수 있도록 당·정의 면밀한 사후관리가 필요하다"며 "중소기업계도 공정한 거래 질서 확립을 통한 혁신성장과 경제활성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