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일산 산부인과서 불...산모 20여명 병원으로 이송

산모 37명·신생아 66명, 직원 200여명 옥상 대피

  • 기사입력 : 2019년12월14일 14:12
  • 최종수정 : 2019년12월14일 14: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임성봉 기자 = 경기도 일산의 한 대형 산부인과에서 화재가 발생, 산모와 신생아 3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14일 오전 10시7분쯤 경기 일산 대형 산부인과병원에서 화재가 발생, 병원에 있던 산모 37명과 신생아 66명, 직원 200여명이 옥상으로 대피했다. 불은 30여분 만에 진압됐으나 산모 등 26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로고/ 뉴스핌DB

소방당국은 인접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등 대응 2단계까지 발동해 화재 진화와 환자 구조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 건물 1층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imb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