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뉴비즈

[중국 핫!이슈] 왕리훙 와하하 모델서 물러나, 류창둥 성폭력 법정싸움 지속, '겨울왕국2' 흥행

  • 기사입력 : 2019년12월13일 17:06
  • 최종수정 : 2020년01월03일 13: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현기자= 바이두, 소후닷컴 등 중국 대형 인터넷 포탈과 웨이보, 위챗 등 주요 SNS에 등장한 인기 검색어 및 신조어를 통해 이번 한 주(12월 9일~13일) 동안 14억 명 중국인들 사이에 화제를 불러일으킨 이슈들을 짚어본다.

◆ 금수저의 갑질?, 와하하 회장 딸 장수모델 왕리훙 갈아치워

중국 최대 음료업체이자 '국민음료기업'으로 꼽히는 와하하(娃哈哈)그룹 쭝칭허우(宗慶後) 회장의 딸인 쭝푸리(宗馥莉, 37세)가 최근 20여년간 모델로 활약한 왕리훙(王力宏)을 과감히 '퇴출'시키면서 화제를 모았다.

현재 와하하 그룹 홍보를 총괄하고 있는 쭝푸리는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직설적인 화법으로 모델 교체 사유를 밝혀 더욱 주목을 끌었다.

와하하(娃哈哈)그룹 쭝칭허우 회장(우), 쭝푸리(좌)

쭝푸리는 인터뷰에서 "왕리훙은 이미 나이가 들어서 진부한 느낌을 자아낸다. 동일한 모델을 오랫동안 유지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일각에서 제기된 두 사람의 '염문설'에 대해선 그는 "나는 왕리훙을 좋아하지 않는다"며 단호하게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이 같은 쭝푸리의 신랄한 독설이 전해지자 그의 경영능력 및 'EQ지수'에 대해 의구심을 나타내는 중국 네티즌들의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다.

특히 쭝푸리의 과감한 '결단'이 부친인 쭝치허우 회장의 체면을 깎아놓았다는 비판도 제기됐다. 쭝칭허우(宗慶後) 회장은 불과 2년전 와하하 창립 30주년 행사장에서 왕리훙을 '명예 직원'으로 임명했다. 당시 쭝 회장은 "왕리훙은 아주 근면하고 노력하는 사람이다. 우리는 지속적으로 협력할 예정이다"고 밝힌 바 있다.

미국 대학에서 유학한 쭝푸리는 2005년 와하하 그룹에 입사, 경영진으로 일하며 후계수업을 받고 있다. 지난 2015년 기준 30억 달러 규모의 재산을 보유한 그는 아시아 10대 청년 부호에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미국에서 태어난 대만계 화교인 왕리훙은 중화권 연예계에서 가수와 배우로 폭넓게 활동하고 있다.

왕리훙[사진=바이두]

 ◆징둥 류창둥 회장 성폭력 법정 다툼은 '현재 진행형'

중국 전자상거래 업체 징둥 류창둥(劉强東) 회장과 미국 미네소타 대학 중국 유학생 류징야오(劉靜堯)간 성폭행을 둘러싼 법정 다툼이 내년에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신랑(新浪)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류징야오는 류창둥 회장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했고, 이에 따라 지난 12월 13일(미국 현지시간) 미네소타 법원에서 '전화를 통한 법정 심리'가 열릴 계획이다.

이번 일정에는 원고인 류징야오 대신 원고측 변호사가 대신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추가적인 심리는 내년도 1월 7일과 1월 28일 두 차례 추가로 열릴 예정이다. 

류창둥과 류징야오를 담은 CCTV 장면 [사진=바이두]

류창둥은 지난 2018년 8월 31일 미니애폴리스 경찰에 성폭행 혐의로 체포됐다가 보석으로 풀려났다. 같은 해 12월 21일 현지 검찰은 증거 불충분으로 기소하지 않는다고 밝히면서 사건은 종결되는 듯했다. 하지만 올해 4월 류징야오는 류창둥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했고, 이 안건에 대해 지난 9월 11일 참고인 진술이 진행됐다.

앞서 두 사람의 사건 당일 행적을 담은 CCTV 영상 일부가 공개되면서 이번 사안이 성폭행이 아닌 '합의에 의한 성관계'라는 관측이 제기돼 논란이 일기도 했다. 

◆겨울왕국2 중국 극장가 강타, 박스오피스 매출 1200억원 돌파

디즈니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 2'가 중국 극장가에서도 흥행몰이에 성공했다.

경제 매체 둥팡차이푸(東方財富)에 따르면, 지난 11월 22일 중국 전역에서 개봉한 겨울왕국은 상영 21일만에 박스오피스 매출 7억 4400만위안(약 1264억원)을 기록했다. 전 세계 각국의 매출 실적을 포함하면 글로벌 박스오피스 매출 10억 위안을 돌파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같은 흥행 호조에 월트 디즈니 측은 중국 상영 일정을 1월 20일 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중국 관객들의 입소문도 겨울왕국2의 흥행에 한몫 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 애니메이션은 온라인 영화 플랫폼인 마오옌(貓眼),타오퍄오퍄오(淘票票), 더우반(豆瓣)에서 각각 8.9, 8.8, 7.3의 높은 평점을 받았다.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