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세타필' 갈더마코리아 "한국 전용상품 낸다…포트폴리오 확장"

신제품 '세타필 젠틀포밍 클렌저' 공개

  • 기사입력 : 2019년12월11일 11:00
  • 최종수정 : 2019년12월11일 11: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바디 보습 전문 더마브랜드 '세타필'로 잘 알려진 갈더마코리아가 11일 오전 서울 중구 정동 1928 이벤트 홀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신제품 '세타필 젠틀포밍 클렌저'를 공개했다. 또 올 한해 목표 대비 매출을 초과 달성한 배경과 노하우, 내년 비전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도 이어졌다.

올해로 한국 진출 21주년을 맞이한 갈더마코리아는 이번 기자간담회를 통해 네슬레 헬스케어 디비전에서 독립해 피부과학 전문 글로벌 회사 갈더마로 발돋움하게 됐다.

'세타필'은 소비자들에게 잘 알려진 친숙한 브랜드이지만 세타필을 유통하는 갈더마코리아는 그리 익숙한 이름이 아니다. 갈더마는 여드름 등 피부질환 치료제를 만들고 주름 개선을 위한 '레스틸렌'과 같은 피부과 전문 제품을 유통하는 피부 과학 전문 기업이다. 1981년 설립돼 2014년부터는 네슬레의 100% 자회사로 운영돼다 지난 10월, 네슬레 헬스케어 디비전에서 독립했다.

갈더마코리아는 1988년 지사 형태로 한국에 진출했다. 전문의약품 분야에서 처음 사업을 시작해 현재는 의약품 사업부와 에스테틱사업부를 포함하는 메디컬솔루션 사업부, 화장품을 담당하는 컨슈머솔루션사업부를 두고 있다. 2019년으로 한국 진출 21년이 된 갈더마코리아는 '세타필' 브랜드의 성장과 함께 비약적인 성장을 해왔다.

르네 위퍼리치(Rene Wipperich) 갈더마코리아 대표 [사진=갈더마코리아] 2019.12.11 june@newspim.com

특히 올해는 '세타필 젠틀 바디워시 리프레싱'을 전세계 최초로 한국 시장에서 선보여 3개월 사이에 목표 매출 대비 129%의 성장을 이뤘고, 전년 동기간 대비 보습 제품 매출은 46% 성장했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세타필 젠틀포밍 클렌저'는 클렌징으로 인한 수분 손실 최소화로 피부 보습막과 보호막은 그대로 유지시켜 민감한 피부를 촉촉하게 보호한다. 또 초미세먼지를 비롯한 메이크업 잔여물을 풍부한 거품으로 부드럽게 클렌징 해줘 피부를 깨끗하게 만들어준다.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는 안전한 성분으로 민감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행사장 한쪽에는 신제품을 체험해보고 핸드 마사지를 받을 수 있는 체험 존이 마련됐고, 세타필 젠틀포밍클렌저의 모양을 그대로 만든 대형 더미가 욕실 모양으로 꾸며진 포토존에 놓여 참석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갈더마코리아는 '보습의 3단계'를 제시하며 클렌징을 보습의 시작으로 정의했다. 오는 2020년에는 혁신적인 보습 제품을 국내 시장에 소개하며 포트폴리오를 확장할 계획이다. 한국 소비자들이 세타필에 보낸 지속적인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한국 소비자의 특성에 맞는 전용 제품을 개발해 선보일 예정이다.

갈더마코리아는 내년에는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로 소비자의 일상에 더 가까이 다가가고 디지털 플랫폼을 통한 고객 소통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미 올해부터 모든 캠페인을 기획단계부터 온라인에 최적화할 수 있도록 실행하고 있으며, SNS 채널 활성화에도 공들이고 있다. 무엇보다도 일방적인 브랜드 메시지 전달보다는 고객과의 소통을 목표로 고객과 함께 '나를 아끼는 시간'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르네 위퍼리치(Rene Wipperich) 갈더마코리아 대표는 "한국은 아시아 뷰티 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 곳으로 습한 여름, 건조한 겨울, 미세먼지 등 다양한 외부 요인들로 인해 소비자들이 매우 섬세하게 피부 관리를 하고 그만큼 까다롭게 제품을 선택한다"며 "이런 시장에서 세타필이 지난 9년간 피부 보습 분야 1위를 차지하고 있다는 점에서 매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뷰티 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 한국의 소비자들에게 더 다양하고 혁신적인 제품을 소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소비자들이 세타필의 보습 제품과 함께 더 건강하고 풍요로운 삶을 만들고 '나를 아끼는 시간'을 만들어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갈더마코리아의 세타필은 문지애를 캠페인 모델로 발탁하고 #나를아끼는시간 디지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6월부터 시작된 이 캠페인은 여성들의 소중한 쉼,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만들기 위해 '나를 아끼는 시간'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만들어가는 것'이라는 메시지를 전파한다. 바쁘고 빠른 라이프 사이클로 움직이는 현대인들의 삶 속에서 워킹맘 또는 전업주부로 살아가는 여성들 본인이 행복하고 건강해야 가족도 행복해진다는 점에 착안했다.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