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별세…향년 83세

지난해 건강 악화로 최근 아주대병원에서 입원치료
9일 오후 11시50분경 숙환으로 별세

  • 기사입력 : 2019년12월10일 01:25
  • 최종수정 : 2019년12월10일 07: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백진엽 기자 =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9일 오후 11시50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3세다.

사단법인 대우세계경영연구회는 "김 전 회장이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영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김학선 기자②

김 전 회장은 지난해 하반기 이후 건강 악화로 대외활동을 하지 않았다. 최근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 왔다.

유족으로는 미망인 정희자 전 힐튼호텔 회장, 장남 김선협 아도니스 부회장, 차남 김선용 벤티지홀딩스 대표, 장녀 김선정 광주비엔날레 대표이사, 사위 김상범 이수그룹 회장 등이 있다. 장례는 가족장으로 치른다.

빈소는 아주대병원 장례식장 1호실이며, 조문은 10일 오전 10시부터 가능하다. 영결식은 12일 오전 8시 아주대병원 별관 대강당에서 진행된다. 장지는 충남 태안군 소재 선영이다.

jinebit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