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다날 "삼성페이 휴대폰 결제하면 세븐일레븐서 최대 90% 할인"

  • 기사입력 : 2019년12월09일 10:50
  • 최종수정 : 2019년12월09일 10: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대표 최병우)은 다가오는 연말을 맞아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 이용고객을 위한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9일 밝혔다.

다날은 오는 31일까지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최대 90%까지 할인해 주는 세븐일레븐 '다 가져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 동안 세븐일레븐 매장에서 삼성페이 다날 휴대폰 결제로 1만원 이하 결제 시 최대 90% 할인된 가격인 단돈 1천원에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1만원 초과 구매 시에는 9천원을 즉시 할인해 준다. 이번 이벤트 대상은 선착순 5만명이며, 최초 1회만 참여가능하다.

다날은 지난달 1일 삼성페이 휴대폰 결제 오프라인 서비스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오프라인 결제 시장 점유율 확보에 나섰으며, 지속적으로 결제 시장 다각화를 통해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다날 관계자는 "삼성페이 다날 휴대폰 결제 서비스 개시와 함께 회원수, 거래액이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며 "오프라인 간편결제 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세를 바탕으로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오프라인 간편결제 고객 확보와 지속적 실적 성장을 위해 노력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한해 열심히 보낸 고객들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고, 편리한 휴대폰 결제 서비스로 세븐일레븐에서 많은 혜택을 누리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로고=다날]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