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두산베어스, 유희관등 참여 팬과 함께하는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 실시

  • 기사입력 : 2019년12월06일 09:31
  • 최종수정 : 2019년12월06일 09: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두산베어스가 지난 5일 서울 도봉구 안골마을에서 '사랑의 연탄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어려운 이웃에게 힘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 유희관을 비롯해 오재일, 최주환, 이용찬, 허경민, 이영하 등 두산 선수단 28명이 참석했다. 애큐온캐피탈, 애큐온저축은행 임직원 40명도 힘을 보탰다.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에 참여한 유희관. [사진= 두산 베어스]

두산팬들도 사랑 나눔에 앞장 섰다. 동호회 20명, 일반팬 20명 등 총 40명의 팬들은 추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선수들과 함께 손발을 맞추며 온정의 손길을 보냈다.

이들은 두산베어스와 애큐온캐피탈, 애큐온저축은행에서 후원한 1만5000장의 연탄 중 5000장의 연탄을 안골마을 주민들에게 직접 전했다. 나머지 물량은 연탄을 필요로 하는 다른 지역에 전달될 예정이다.

유희관은 "무척 추운 날씨였지만 팬 분들과 함께해서 더 뜻 깊었고 힘이 났다. 우리가 전달한 연탄이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두산베어스는 앞으로도 '사랑의 좌석 나눔 초청행사', '두잇포유', '사랑의 소원 나누기' 등 나눔을 실천하는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설 계획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