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기타

화웨이, 멍완저우 부회장 미국 송환 심리 중단 신청

  • 기사입력 : 2019년11월21일 08:44
  • 최종수정 : 2019년11월21일 08: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백지현 기자 = 중국 화웨이가 멍완저우(孟晩舟) 화웨이 부회장의 미국 송환 절차를 즉각 중단할 것을 요청했다.

베냐민 하우스 화웨이 대변인은 20일(현지시간) 회사 변호인단이 캐나다 법원에 멍 부회장의 범죄인 인도 심리 절차를 중단하라는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하우스 대변인은 매체에 이메일을 보내 멍 부회장의 송환이 미국과 캐나다의 범죄인 인도 조약 원칙인 쌍방가벌성에 어긋난다며 이번 신청의 배경을 설명했다. 쌍방가벌성은 범죄가 인도 요청국과 피요청국의 형사법규에 의해 모두 처벌 가능해야 인도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화웨이 측은 멍 부회장에 대한 기소 내용은 캐나다 법률상 범죄가 되지 않는다는 입장이다.

지난해 12월 멍 부회장은 미국의 요청에 따라 캐나다 밴쿠버 국제공항에서 붙잡혔다. 미국은 화웨이와 멍 부회장을 은행사기, 돈세탁, 기술 절취 등 혐의를 두고 있다. 

멍 부회장은 가택연금 상태로 캐나다에서 머물고 있으며 결백을 주장하고 있다.  

자택을 나서는 멍완저우 화웨이 부회장[사진=중신사]

lovus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