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삼성전기, 15년째 '논문대상'으로 과학도 연구활동 후원

  • 기사입력 : 2019년11월19일 10:15
  • 최종수정 : 2019년11월19일 10: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기가 과학도들의 연구를 후원하는 사업을 15년째 이어오고 있다. 

삼성전기는 지난 18일 '제15회 삼성전기 논문대상' 시상식을 수원사업장에서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이 논문대상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삼성전기] 2019.11.19 sjh@newspim.com

2005년부터 시작한 삼성전기 논문대상은 역량있는 과학도들의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연구활동을 후원하고, 기술 중심의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취지로 운영되고 있다.

올해는 소재기술, 소자 및 공정기술, 무선고주파 및 SW, 기반기술, 생산기술 등 총 5가지 분과에서 287편의 논문이 제출됐고, 삼성전기 박사 임직원 51명의 심사위원이 실용성, 창의성, 발전성 등을 평가해 금상 2명, 은상 4명, 동상 7명 등 총 13명이 수상했다.

금상 수상작은 포항공대 윤관호 박사가 저술한 '초소형 다중 컬러 홀로그램 디바이스를 위한 파장분리형 메타표면'과, 성균관대 정지훈 석사가 저술한 'BaTiO3 표면의 원자구조, 결합, 분극의 원자단위 이미징'이다.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은 이날 "기술 중심의 문화를 조성하고 원리탐구의 중요성을 지속 확대하기 위해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젊은 과학도들과 기술적인 교류와 소통을 계속 이어가겠다"며 "이를 바탕으로 삼성전기는 끊임없이 변화하는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지속적으로 성장 가능한 경쟁력을 확보해 고성장, 고수익의 초일류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