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휴넷 후원 중기 CEO 무료 교육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식 개최

10주간 CEO 역량 강화 위한 교육…중기 CEO 60여 명 수료

  • 기사입력 : 2019년11월19일 09:48
  • 최종수정 : 2019년11월19일 09: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후원하는 사단법인 행복한경영은 18일 서울 구로구 구로디지털단지에서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수료식에는 권대욱 휴넷 회장과 조영탁 휴넷 대표를 비롯해 얼라이언스코리아, 신성씨앤에스, 대원학원 등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생과 자문단 60여 명이 참석했다.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후원하는 사단법인 행복한경영은 18일 서울 구로구 구로디지털단지에서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식을 개최했다. [사진=휴넷] 2019.11.19 justice@newspim.com

수료식에서는 개근상, 공로상, 최우수상 등의 시상을 진행했으며, 참석한 CEO들은 '비전선언문'을 발표하며 행복경영을 확산시켜나 갈 것을 다짐했다.

'행복한 경영대학'은 휴넷이 중소기업 CEO들의 리더십 강화와 네트워크를 돕기 위해 만든 무료 최고경영자 과정이다. 2016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현재까지 8개 기수에서 400여 명의 행복경영 CEO를 배출했다.

10주간 진행한 '행복한 경영대학'에서는 '행복경영'을 주제로 온‧오프라인 강의를 진행했다. 또 소속 회사에는 전 직원 무료 교육을 제공해 강소기업으로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이 자리에서 8기 수료생은 '행복한경영'에 발전기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행복한 경영대학'과 청년층 대상 무료 취업 지원 프로그램 '행복한 취업학교' 등의 교육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8기 회장인 최재용 렌토킬이니셜코리아 대표는 "많은 최고경영자 과정을 다녔지만, 행복한 경영대학은 여타의 CEO 교육과는 달리 경영자의 역할을 다시 생각하게 했다"며 "특히 중견‧중소기업 CEO를 위한 교육으로는 단연 독보적인 과정으로, 동문과 함께 행복경영 확산에 힘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행복한 경영대학'은 연 2회에 걸쳐 모집하며, 내년 2월 9기를 선발할 예정이다. 수시 접수도 가능하며, 더 자세한 내용은 '행복한경영' 홈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다.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