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교육

11월 엔지니어상 SK하이닉스 백경목 연구원 ·다원산업 이재만 대표

  • 기사입력 : 2019년11월11일 12:01
  • 최종수정 : 2019년11월11일 12: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영섭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회장 구자균)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11월 수상자로 에스케이하이닉스(주) 백경목 수석연구원과 (주)다원산업 이재만 대표이사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대기업 수상자인 백 수석연구원은 메모리 반도체 제품의 불량을 가시화, 정량화, 수치화 할 수 있는 새로운 계측법 개발을 통해 차세대 반도체 개발주기 단축함으로써 국내 반도체 초 격차 유지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서울=뉴스핌] 김영섭 기자 =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11월 수상자로 에스케이하이닉스(주) 백경목(왼쪽) 수석연구원과 (주)다원산업 이재만 대표이사. 2019.11.11 kimys@newspim.com

중소기업 수상자인 이 대표는 재활용품 및 폐기물의 재활용 선별율을 증대시키는 파봉기의 국산화와 상용화를 통해 우리나라 재활용 산업 성장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파봉기는 봉투나 마대 등에 담겨 반입되는 재활용품 또는 폐기물을 재활용 선별하기 위해 봉투나 마대를 개봉하는 기계장치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 기술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각 1명씩 선정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는 시상이다.

kimy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