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사진] 헬기사고 가족 "정부가 진정 피해가족을 위하는 마음이 있는가"

9일 독도 소방헬기사고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 방문...가족 위로

  • 기사입력 : 2019년11월09일 14:01
  • 최종수정 : 2019년11월09일 14: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구=뉴스핌] 남효선 기자 = 9일 오전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 피해 가족이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이 설치된 대구시 강서소방서를 방문한 이낙연 총리에게 "총리의 일정을 묻는 전화에 총리실 공직자는 알수없다는 말 한마디만 한 채 전화를 끊었다. 지금까지 사과 한 번 없었다. 정부가 진정 피해 가족들을 위한 마음이 있는지 의심스럽다"며 울분을 토로하고 있다. 이어 이 가족은 "정부의 이런 모습에 더 슬프고 분노한다"고 질타했다. 이낙연 총리는 침울한 표정으로 "관계 공직자들을 야단 많이 쳤다. 그러나 무엇보다 자신의 미흡함이 잘못이다. 정중하게 사과드린다"며 머리를 숙였다. 이 총리는 "정부는 결코 포기하지 않겠다. 함부로 하는 정부가 아니라는 것을  믿어달라"며 거듭 사과했다. 2019.11.9.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