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아이즈원, 컴백 쇼케이스 돌연 취소…'프로듀스48' 조작 인정 여파

  • 기사입력 : 2019년11월07일 09:16
  • 최종수정 : 2019년11월07일 16: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아이즈원이 컴백 쇼케이스를 전면 취소했다.

소속사 오프더레코드는 7일 "오는 11일 예정이었던 아이즈원 쇼케이스가 취소됐다.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그룹 아이즈원이 1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 앨범 'HEART*IZ' 컴백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번 앨범은 사랑과 마음을 의미하는 영단어 'Heart'와 'IZ*ONE(아이즈원)'의 합성어로, 아이즈원이 표현하고 하는 진심의 이야기를 담은 앨범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2019.04.01 pangbin@newspim.com

앞서 6일 SBS '8뉴스'는 "'프로듀스' 담당 PD가 전체 4개 시즌 가운데 최근 두 시즌(프로듀스48·프로듀스X101)에서 조작한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프로듀스' 시리즈를 총괄한 안준영 PD는 사기, 배임수재 혐의로 구속됐으며 특정 연예기획사 연습생을 데뷔시키기 위해 대가를 받고 투표 순위를 조작했다.

안 PD는 경찰조사에서 '프로듀스48'와 '프로듀스X101' 조작 혐의를 인정한 만큼 프로그램으로 파생된 프로젝트 그룹 아이즈원, 엑스원(X1) 활동에도 비상이 걸렸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