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호반그룹,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 200억 출연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출연
김상열 회장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할 것"

  • 기사입력 : 2019년11월07일 07:57
  • 최종수정 : 2019년11월07일 11: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호반그룹과 중소벤처기업부는 6일 서울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2019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을 열고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 200억원 출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호반그룹은 지난해에도 건설업계 최대 금액인 동반성장 투자재원 기금 200억원을 출연했다.

호반그룹과 중소벤처기업부는 6일 서울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2019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을 열고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 200억원 출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호반그룹]

이번 협약식에는 박영선 중기부 장관,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등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출연한 상생협력기금으로 협력 기업의 기여도에 따라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또 창업‧벤처기업의 연구개발, 교육 훈련, 판로 개척, 기술 보호 등을 지원한다.

중기부는 정책자금을 비롯한 관련 정책을 연계하고, 협력재단은 상생협력기금에 대해 공정하고 투명한 운영을 담당할 예정이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호반그룹이 30년간 지속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함께한 협력 기업들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상생협력기금 출연 등 협력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