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현대약품, '연조직 경화용 조성물' 기술이전 계약 체결

  • 기사입력 : 2019년11월06일 15:56
  • 최종수정 : 2019년11월06일 15: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현대약품은 지난 5일 김세준 가톨릭대 산학협력단 산하 서울성모병원 간담췌외과 교수팀과 정관령 한국화학연구원 박사팀이 공동 개발한 '연조직 경화용 조성물'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약품은 추후 해당 물질에 대한 전용 실시권을 취득하게 됐다.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현대약품은 지난 5일 김세준 가톨릭대 산학협력단 산하 서울성모병원 간담췌외과 교수팀과 정관령 한국화학연구원 박사팀이 공동 개발한 '연조직 경화용 조성물'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 [사진= 현대약품] 2019.11.06 origin@newspim.com

이번에 도입한 연조직 경화용 조성물은 체내 연조직의 외과적 수술 후 수술부위의 빠른 회복을 촉진시켜준다.

특히 대표적인 체내 연조직인 췌장 절제술 이후 자주 발생하는 췌장루 방지효과를 지니고 있어 재원기간의 단축, 재수술빈도의 감소뿐 아니라 암치료 후 생존율을 높일 수 있는 효과까지 기대된다.

현대약품은 추후 임상시험 승인 신청 준비에 필요한 추가 연구를 진행하고 GLP독성시험을 포함한 전임상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상준 현대약품 대표는 "이번 기술이전 계약은 산학연의 연구개발 3개 주체간 실질적 협력의 좋은 연구개발 사례로 평가될 수 있을 것"이라며 "이 물질이 성공적으로 개발이 된다면 수술 후 환자들의 빠른 회복을 극대화 할 수 있어 임상적 유용성이 매우 높은 가치를 가지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orig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