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文정부 반환점] 최다 동의 靑 국민청원은? '한국당 해산'

25세 이상 세대들은 정치 개혁 분야 청원이 다수
1위 청원은 '한국당 해산', 10대 1위는 '강서구 피시방 사건'

  • 기사입력 : 2019년11월06일 15:53
  • 최종수정 : 2019년11월06일 15: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문재인 정부가 11월 9일로 임기 5년의 반환점에 섭니다. "잘못된 관행과의 과감한 결별"이란 취임사로 시작한 '문재인의 2년 6개월'은 소득주도성장과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두 축으로 야심차게 출발했지만 경제와 남북문제 모두 답답한 흐름인 것도 현실입니다. 종종 피로감도 엿보입니다. 과연 후반 레이스는 어떨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이 문재인 정부의 나머지 절반을 짚어봅니다.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정부의 여론 수렴창구인 청와대 국민청원의 29.3%를 차지하는 18~24세 청원자들은 정치 보다 인권과 성 이슈에 높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청와대가 6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25세 이상 세대들은 대부분 정치개혁 분야 청원이 다수를 이뤘다.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청와대가 6일 문재인 정부의 대표적 여론수렴 창구인 청와대 청원 관련 데이터를 공개했다. [사진=청와대 청원 게시판] 2019.11.06 dedanhi@newspim.com

구글 애널리틱스가 문재인 정권 출범 후인 2017년 8월 19일부터 2019년 10월 20일까지 국민청원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분석에 따르면 18~24세 연령층이 가장 많이 동의한 국민청원은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또 심신미약 피의자입니다'였다.

대부분의 연령층이 '자유한국당 정당해산 청원'에서 가장 높은 동의를 한 것과는 달랐다. 최근 정국을 달궜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문제는 18~24세 연령층이 많이 동의한 것으로 조사됐다.

대신 '제주도 불법 난민 신청 문제에 따른 난민법, 무사증 입국, 난민신청허가 폐지/개헌 청원합니다' 등 민감한 난민 문제, 'http 차단 정책에 대한 반대 의견' '여성도 대한민국 국민입니다 성별 관계없는 국가의 보호를 요청합니다' 등 남녀 성대결 관련 이슈가 높은 동의를 받았다.

25~65세 이상 대부분의 연령층에서 가장 많은 동의를 받은 청원은 '자유한국당 정당해산 청원'이었다. 한국당 정당해산 청원은 역대 가장 많은 동의를 받은 청원으로 183만1900명의 동의를 얻었다.

대신 연령대가 높을수록 보수적 시각의 청원 비율이 높아졌다. 25~34세에서는 '청와대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을 반드시 해주십시오'라는 청원이 8위의 동의를 얻었고, 35~44세의 연령층에서 같은 청원은 4위의 동의를 받았다. '기밀누설죄를 범한 윤석열 총장을 처벌해 주십시오'라는 처원은 8위였다.

그러나 45~54세 연령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정당해산 청구'가 가장 많은 동의를 얻은 청원 5위였고,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법무장관 임명을 반대합니다' 청원도 9위에 해당하는 동의를 얻었다.

55~64세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정당해산 청구' 청원이 2위에 해당되는 동의를 얻었고,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법무장관 임명을 반대합니다' 청원은 4위,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도 5위를 기록했다.

65세 이상에서는 '더불어민주당 정당해산 청구' 청원이 2위,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법무장관 임명을 반대합니다'가 3위,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청원합니다'가 4위였고, 5위는 '조국 법무부장관 예정자 특검수사를 청원합니다', 6위는 '박근혜 대통령님의 석방을 청원합니다'였다.

이 기간 동안 청와대 국민 청원은 총 청원수가 68만9273건이었고, 총 동의수는 9162만7244건이었으며 총 방문자수는 1억9892만4450명, 월평균 방문자 수 736만7572명이었다. 이 중 정부 답변을 받을 자격이 생기는 20만 명 이상의 동의를 받은 청원은 124건으로 이 중 120건에 대한 답변을 완료했다.

국민청원 방문자는 남성이 54.5%, 여성이 45.5%였으며, 이 중 18~24세가 29.3%, 25~34세가 26.1%, 35~44세가 20.4%, 45~54세가 12.5%, 55~64세가 6.7%, 65세 이상이 5%였다. 이는 한 아이디를 사용하는 청원자의 비율로 다수의 아이디를 사용할 가능성이 있는 젊은 층은 다소 많은 숫자로 조사됐을 가능성이 있다. 

청와대는 국민들이 가장 많이 청원한 분야는 정치 개혁, 가장 많이 동의한 분야는 인권 및 성평등 분야라고 발표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