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포토스토리] 에버튼 안드레 고메즈 태클후 퇴장당한 손흥민 '울먹'

  • 기사입력 : 2019년11월04일 06:14
  • 최종수정 : 2019년11월04일 06: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거친 태클을 한 손흥민이 안드레 고메즈의 부상에 울먹였다.

한국인 유럽통산 무대 최다골을 노렸던 손흥민이 1도움을 했지만 거친 태클로 퇴장당했다.
토트넘은 4일(한국 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에서 에버튼을 상대로 1대1로 비겼다.

하지만 후반 18분 델리 알리에게 어시스트를 한 손흥민은 후반32분 손흥민이 퇴장당했다. 후반31분 안드레 고메즈가 휘두르는 팔꿈치에 맞아 쓰러진 손흥민은 1분뒤 고메스의 뒤쪽에서 깊은 태클을 가했다. 고메즈는 넘어지는 과정에서 오리에와 부딪쳤고 이 충돌로 발목 부상을 당했다.

레드카드를 받은 손흥민은 들것에 실려 나가는 고메즈를 보며 머리를 감싸며 울먹였다. 2019.11.04.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