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영상] 이낙연·아베 총리회담, '그동안 할말 많았나'...예상보다 11분 길어져

  • 기사입력 : 2019년10월24일 13:23
  • 최종수정 : 2019년10월24일 13:2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도쿄 로이터=뉴스핌] 홍형곤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와 아베 신조 일보 총리가 24일 오전 도쿄 총리관저에서 면담을 가졌다. 

지난해 10월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 이후 처음 이뤄진 양국 최고위급 대화다. 대화는 오전 11시 12분 시작돼 11시 33분까지 당초 10분 남짓으로 예정됐지만 20여분간 진행됐다. 

이 총리는 면담에서 아베 총리에게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문 대통령은 친서에 일본은 동북아의 평화를 위한 주요 파트너고 한일 양국 간 현안을 조기에 해결하도록 노력하자는 내용을 담았다고 알려졌다. 친서를 받은 아베 총리는 감사의 뜻을 표했다.

 

honghg092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