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일반

화웨이 '메이트X' 23일 공개, 11월 '한·중 폴더블폰 대전' 예고

화웨이 선전서 미디어 행사 통해 폴더블 폰 선봬

  • 기사입력 : 2019년10월22일 09:59
  • 최종수정 : 2019년10월24일 10: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현기자= 중국 최대 스마트폰 업체 화웨이가 23일 업계의 '게임 체인저'가 될 폴더블 폰 '메이트 X'를 공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도 11월 중 중국에서 갤럭시 폴드를 출시할 것으로 알려져 있어 '한·중 폴더블폰 대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텅쉰(騰訊),신랑(新浪)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화웨이는 23일 선전(深圳)에서 메이트X를 미디어체험행사를 통해 선보인다. 이번에 공개되는 메이트 X는 중국 국내시장 전용 모델로, 제품 공개와 동시에 예약판매에 들어간다.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 X[사진=바이두]

지난 7월 이후 지속적으로 출시 시점이 연기돼 왔던 메이트 X는 오는 11월 1일 정식 판매될 계획이다. 앞서 위청둥(余承東) 화웨이 소비자 부문 최고경영자(CEO)도 지난 9월 스마트폰 '메이트 30' 시리즈 신제품 발표회에서 10월 중 폴더블 폰 출시를 예고한바 있다.

8인치 OLED가 장착되는 메이트 X는 화면을 접게 되면 정면 및 후면 스크린 크기가 6.6인치 및 6.38인치로 변모된다. 이와 함께 시스템온칩(SoC)인 '기린 980(Kirin 980)'과 5G 모뎀칩 '발롱 5000'이 탑재 될 것으로 알려졌다.  

메이트X [사진=바이두]

메이트 X의 가격은 약 1만 5000위안~1만 8000위안(255만원~300만원)범위에서 책정될 전망이다. 화웨이의 초기 출시 물량은 30만대로 전해진다.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