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공장에 우사까지… 충북 괴산군·충주시서 잇따라 화재

  • 기사입력 : 2019년10월21일 07:43
  • 최종수정 : 2019년10월21일 07: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청주=뉴스핌] 이주현 기자 = 20일 오후 11시 1분쯤 충북 충주시 가금면의 한 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설비와 내부 300㎡가 소실되는 등 소방 추산 265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공장 대표는 주방 냉장고 부근에서 연기가 올라온다는 직원의 보고를 받고 소방에 신고한 뒤 자체진화를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약 1시간 50분만에 진화됐으며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기사 내용과 무관 [이미지=픽사베이]

같은 날 오후 3시 8분쯤에는 충북 괴산군 사리면의 한 우사에서 불이 나 사료 100포 및 내부 210㎡가 타고 비육우 4두가 2~3% 화상을 입는 등 소방 추산 1183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불은 전기계량기 배선에서 접촉불량 등 전기적 요인 때문인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cosmosjh88@naver.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