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박항서의 베트남, 월드컵 2차예선서 첫승... “공격수들 믿는다”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말레이시아에 1대0승

  • 기사입력 : 2019년10월11일 08:25
  • 최종수정 : 2019년10월11일 08: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박항서 감독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월드컵 2차예선에서 첫승을 신고했다.

베트남은 10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G조 2차전 홈경기에서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응우옌 쾅하이의의 결승골로 1대0으로 승리했다. 1승1무를 기록한 베트남(승점4)은 같은 조의 태국과 승점은 같지만 다득점에서 밀려 2위에 자리했다.

박항서 감독. [사진= 뉴스핌 DB]

박항서 감독은 공식인터뷰에서 “베트남 선수들이 이끌고 있는 것이 자랑스럽다. 네덜란드와 벨기에 등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콩푸엉, 도안 반 하우 등)이 높은 수준의 경기를 보여줬다. 우리 공격수들이 저평가되고 있다. 나는 공격수들을 믿는다. 누가 득점을 하느냐가 문제가 아니다. 그들이 어떻게 이기느냐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날 4만명을 수용하는 미딘 경기장을 가득 메운 현지인들은 베트남과 박항서의 이름을 연호하며 우레와 같은 응원을 펼쳤다.

2차예선에서 각 조 1위가 최종예선에 직행하고, 2위 가운데 상위 4개 팀이 최종예선을 치른다. 베트남은 11월엔 UAE(아랍에미리트), 태국과 안방에서 각각 예선 2연전을 갖는다.

지금까지 베트남은 월드컵 최종예선에 한번도 진출한 적이 없다. ‘베트남 축구의 기적’을 꿈꾸는 박항서 감독이 이를 이뤄낼지 주목된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