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베트남

베트남 차량호출 시장, 4년 동안 5배 ‘고속 성장’

음식 배달, 차량호출 성장 동력으로 급부상

  • 기사입력 : 2019년10월10일 10:35
  • 최종수정 : 2019년10월10일 10: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베트남 차량호출 시장이 올해 11억 달러(약 1조3151억 원) 규모로 지난 2015년의 2억 달러 규모에서 5배가 넘게 성장했다고 9일(현지시각) VN익스프레스가 보도했다.

구글과 싱가포르 투자회사 테마섹, 미국 투자사 베인 캐피탈이 공동으로 진행한 조사에서 베트남 차량호출 시장은 동남아시아에서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태국에 이어 4위로 나타났다.

베트남 호찌민 시내를 운행 중인 그랩 차량 [사진=로이터 뉴스핌]

베트남 디지털 경제를 구성하는 4개 주요 부문 가운데서도 차량호출은 전자상거래(46억 달러), 항공 및 호텔 등을 포함하는 온라인 여행(41억 달러), 온라인 미디어(28억 달러)에 비해 가장 작은 규모를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베트남 차량호출 시장은 오는 2025년까지 40억 달러 규모까지 가파르게 성장해 잠재력 측면에서는 가장 이목이 집중되는 시장이다.

매체는 4년 전만 하더라도 베트남 차량호출 업체들은 앱을 통해 대안 교통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만 주력했지만, 이제는 음식 배달,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중에서도 음식 배달은 차량호출 사업의 주요 성장 동력으로 급부상 중이며, 싱가포르 차량호출 기업 그랩(Grab)과 인도네시아의 고젝(Go-Jek)의 주요 수익원이 되고 있다.

최근 유로모니터 보고서에 따르면 베트남 음식 배달 시장은 지난해 3300만 달러 규모였으며, 오는 2020년에는 3800만 달러 규모로 성장할 전망이다.

 

kwonji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