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한신공영 '꿈의숲 한신더휴' 10월 분양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 안 돼…117가구 일반분양

  • 기사입력 : 2019년10월08일 13:47
  • 최종수정 : 2019년10월08일 13: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신공영은 이달 서울에서 '꿈의숲 한신더휴'를 분양한다고 8일 밝혔다.

'꿈의숲 한신더휴' 조감도 [자료=한신공영]

꿈의숲 한신더휴는 서울 강북구 미아동 3-111번지 일원에 들어선다. 지하 4층~지상 11층, 6개동, 총 203가구 규모다. 이 중 전용면적 55~84㎡, 117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실수요자들의 선호도 높은 중소형 타입으로만 공급된다.

단지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지 않는다. 견본주택은 강북구 미아동 66-6번지(도봉로 82)에서 이달 중 개관한다. 오는 2022년 4월 입주 예정이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