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2019 국감] 은성수, 케이뱅크 증자 필요성 공감

  • 기사입력 : 2019년10월04일 13:19
  • 최종수정 : 2019년10월07일 08: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한기진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4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케이뱅크가 증자를 해야 하는데 대주주적격성에 막혀 있다"면서 "예금자보호법과 금융시장 안정 측면에서 증자를 해야 되지 않나 고민중"이라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케이뱅크가 시중 메이저은행의 경쟁상대로 보이는데 국회 차원에서 자본확충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줘야 한다"고 하자, 이렇게 답했다.

은 위원장은 "케이뱅크, 카카오뱅크의 메기 효과에 동감한다"면서 "법을 고려해 증자를 해야한다"고 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오른쪽)과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무위원회에서 열린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자료를 점검하고 있다. 2019.10.04 leehs@newspim.com

 

hkj7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