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SK ‘사회적 가치 측정 노하우’ 포스코와 함께 나눈다

최태원-최정우 회동서 '사회적 가치' 공감대 형성
SK 계열사, 전담 인력 배치하는 등 가치 실현에 적극 나서

  • 기사입력 : 2019년10월02일 16:05
  • 최종수정 : 2019년10월02일 17: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SK그룹이 지난 1년간 추진해 온 '사회적 가치(SV) 측정' 노하우를 포스코와 함께 나눈다. 포스코의 경영이념인 '기업시민' 정신이 SK의 사회적 가치와 맞닿아 있다는 판단에 두 그룹이 공감대를 형성한 것이다. 

정현천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추진팀장은 포스코에 사회적가치 측정 노하우를 공유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진=심지혜 기자]

강동수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 추진팀 담당(상무)은 2일 서울 서린동 SK본사에서 진행된 미디어 포럼에서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최정우 포스코 회장의 지난 8월 회동에서 포스코의 기업시민 정신이 SK가 추구하는 사회적 가치와 유사한 방향성을 갖고 있다는데 공감하면서 서로 협력하자는 이야기가 나왔다"며 "비즈니스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이라는 큰 틀 안에서 구체적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회적 가치는 최태원 SK 회장의 경영철학으로, 온실가스 감축 등의 환경 개선, 대기업-중소기업의 동반성장 등 각종 사회문제 해결을 통해 기업이 창출하는 가치를 말한다.

또 기업시민은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취임 시 새로운 경영이념으로 선포한 경영철학이다. 기업이 지역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일정한 권리와 책임을 갖는다는 의미로, 포스코는 다양하고 전사적인 기업시민 활동을 펼치고 있다.

SK는 지난 1년간 주요 계열사를 중심으로 추진한 사회적 가치 노하우와 가치 측정 기준 등을 포스코에 전파한다는 방침이다.

각 사의 사업 분야가 다르고 아직 협력 초기 단계라 확정된 내용은 없지만 지역사회 등에서 실천할 수 있는 작은 부분부터 논의를 시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나아가 글로벌 표준화 작업도 같이 추진할 수 있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이를 위해 SK 주요 계열사들은 사회적 가치를 보다 구체적으로 실천하기 위해 올 초 조직개편을 통해 전담 조직을 신설했다. SK하이닉스, SK텔레콤, SK이노베이션 등 16개 계열사들은 각 사 규모에 맞춰 최소 5명에서 30명에 이르는 전담 인력을 해당 조직에 배치했다. 

아울러 SK는 전세계에서 사회적 가치가 논의될 수 있도록 바스프(BASF), 도이치체방크 등 15개 글로벌 기업과 함께 비영리법인 'VBA(밸류 밸런싱 얼라이언스)'도 설립했다. 

정현천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회 팀장(전무)은 "SK그룹은 사회적 가치를 추진하는 것이 기업의 이익 창출로도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SV 전담팀이 아니어도 모든 구성원들이 업무의 상당 부분에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고민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강 담당은 "과거 10년 전엔 인재 양성에 주안점을 뒀다면 이제는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 발전을 도모하는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며 "현재는 SK 각 관계사들의 사업을 통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자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SK는 지난 5월 서울 워커힐호텔에서 비영리단체와 사회적기업, 일반인 등 4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한 사회적 가치 교류의 장 'SOVAC(소셜밸류커넥트)2019'를 연례 행사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내년 5월에도 SOVAC 행사를 동일한 장소에서 개최한다. 

정 팀장은 "이제 사회적 가치에 대한 인식과 기준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며 "이를 함께 논의의 장을 계속해서 마련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는 경제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를 같이 창출하겠다는 의미를 담은 'DBL(Double Botton Line)'을 진행하고 있다. 경제적 가치는 재무성과 및 경제기여도를, 사회적 가치는 사회성과와 사회공헌을 말한다.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올해부터 각 계열사의 핵심성과지표(KPI) 항목에 사회적가치 측정 결과를 50% 반영하기로 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