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충남

‘2023 국제과학엑스포’ 대전서 열린다

세계 최대 청소년 과학프로젝트…동아시아 최초 유치

  • 기사입력 : 2019년09월27일 09:52
  • 최종수정 : 2019년09월27일 09: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라안일 기자 =세계 최대 청소년 과학프로젝트인 ‘2023 국제과학엑스포’가 2023년 대전에서 열린다. 국제과학엑스포가 한국을 포함해 동아시아에서 열리는 것은 ‘대전 엑스포’가 처음이다.

대전마케팅공사는 ‘2023 국제과학엑스포’ 유치에 성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유치는 공사와 대전시, 한국과학기술지원단이 지난 25일(현지시간) 아랍 에미레이트(UAE) 아부다비 국립전시센터(Abu Dhabi National Exhibition Center)에서 열린 ‘2019 국제과학엑스포(EXPO-Sciences International)’에 참가해 러시아와의 경쟁 끝에 이뤄졌다. 이

ESI는 87개국 회원으로 이뤄진 세계 최대 비영리 청소년 과학활동기구인 MILSET(International Movement for Leisure Activities in Science and Technology)과 개최국이 공동 주최하고 6박 7일간 60여개국 2000명의 과학도와 2만명에 이르는 참관 인원이 과학지식과 발명 아이디어 등을 교류하는 국제행사이다.

지난 25일(현지시간) 아랍 에미레이트(UAE) 아부다비 국립전시센터(Abu Dhabi National Exhibition Center)에서 열린 ‘2019 국제과학엑스포(EXPO-Sciences International)’에서 대전마케팅공사, 대전시, 한국과학기술지원단 및 MILSET 관계자들이 2023년 대전 유치를 확정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대전마케팅공사]

공사는 지난 2015년부터 한국과학기술지원단과 함께 유치단을 구성, 2015년, 2017년 세계대회에 참가해 MILSET 이사회 임원진을 비롯한 국가별 대표단을 대상으로 전략적인 유치 활동을 수행해왔다.

지난해 10월 MILSET 이사회 임원진의 대전 방문 시 세계대회에 대한 적극적인 유치 활동을 전개한 결과 올해 아부다비에서 열린 MILSET 총회에서 대전 개최를 확정지었다.
 
특히 지난해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과 연계, ‘아시아과학엑스포(ESA)'를 성공적으로 개최‧지원함으로써 대전의 우수한 컨벤션 인프라와 과학분야 국제행사 개최역량을 보여준 점이 유치에 크게 작용한 것으로 공사는 풀이했다.

최철규 공사 사장은 “세계적인 청소년 과학 엑스포가 대전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돼 참가자와 주최자 모두가 만족함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과학 분야를 비롯한 수많은 국제 행사들을 지속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시와 공사가 긴밀히 협력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ra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