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충북

'천하제일 인삼이 최고' 음성인삼축제 막올랐다

  • 기사입력 : 2019년09월26일 17:07
  • 최종수정 : 2019년09월29일 08: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음성=뉴스핌] 박상연 기자 = ‘천하제일(天下第一) 백두에서 한라까지! 음성 인삼이 최고!’라는 주제로 열리는 제7회 음성인삼축제가 26일 개막했다.

축제는 이날 개장식을 시작으로 소비자초청 행사와 함께 관광객 어울림 한마당 잔치가 열리고, 지역 인삼농가의 자부심이 담긴 인삼명인과 인삼품평회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이 진행됐다.

제7회 음성인삼축제가 26일 금왕읍 응천변에서 개막식을 갖고 본격 행사에 돌입했다.[사진=음성군]

음성인삼명인에는 음성읍에 거주하는 조효동씨가 선정돼 음성군수상을 수상했다.

음성인삼명인 선정은 농업기술센터가 주관한 음성인삼명인심사위원회의 인삼 분야 전문가들이 영농 규모, 재배 경력, 재배 기술, 농약 잔류검사 여부, 포장 청결도 등 안정성 확보 등의 심사항목을 평가해 선발했다.

또한 인삼품평회 심사를 거쳐 천지인상에 음성읍 조교실, 태극상에는 금왕읍 안용식 씨가 각각 수상해 고품질의 인삼을 생산하는 음성지역 인삼농가의 자긍심을 높였다.

특히 올해 인삼축제는 타지역보다 25~30%정도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품질의 인삼을 인삼재배농가들이 직거래로 공급해 방문객들에게 좋은 인삼을 선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전국단위로 개최되는 제1회 음성인삼가요제는 28일 예선을 시작으로 29일에 예선진출자 12명이 본선에서 경쟁을 펼친다.

한편 제7회 음성인삼축제는 오는 29일까지 금왕읍 응천변 행사장 일원에서 계획된다.

syp203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