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손병두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추가 공급 없다" 일축

공급한도 20조원, 전날 기준 신청액 30조원 돌파

  • 기사입력 : 2019년09월25일 14:28
  • 최종수정 : 2019년10월01일 11: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금융당국이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을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25일 오전 서울 중구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IBK 디지털 혁신랩 출범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19.09.25 dlsgur9757@newspim.com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25일 서울 중구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진행된 'IBK 1st 랩(LAB)' 출범식 후 기자들과 만나 "추가 공급할 계획이 전혀 없다"고 못 박았다.

손 부위원장은 '시장에서는 당국이 수요가 몰린 만큼 추가 공급에 나설 것이란 관측이 많다'는 질문엔 "(추가 공급을)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할 계획이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전날 기준 신청액이 30조원을 돌파했다.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의 공급 한도는 20조원이다.

금융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기준 서민형 안심전환대출은 27만4770건, 31조7878억원 신청됐다.

신청 마감일이 오는 29일까지 인점을 감안하면 시장에서는 신청액이 최소 40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rpl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