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아시아개발은행,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 2.4→2.1% 하향

아시아 45개 회원국 올해 성장률 5.7→5.4%

  • 기사입력 : 2019년09월25일 14:19
  • 최종수정 : 2019년09월25일 14: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한태희 기자 = 아시아개발은행(ADB)이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에서 2.1%로 낮췄다.

25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ADB는 이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9년 아시아 역내 경제전망 수정(Asian Development Outlook Update)을 발표했다.

ADB는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을 2.1%로 전망했다. ADB는 지난 4월에 2.5%를 예상했다가 지난 7월 2.4%로 낮춘 바 있다.

ADB는 내년 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도 당초 2.5%에서 2.4%로 내려잡았다.

ADB는 성장률 전망치를 낮춘 배경으로 지난 상반기 한국경제 실적과 미국과 중국간 무역분쟁 심화, 주요 선진국 성장세 둔화에 따른 교역 감소 등을 꼽았다.

소비자물가 상승률도 낮췄다. ADB가 전망한 올해 한국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0.7%다. 지난 4월 1.4%를 제시했다가 지난 7월 1.1%로 조정한 후 이번에 0.4%포인트 내렸다.

ADB는 내년 한국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 1.4%를 유지했다.

ADB 지역별 경제성장률 및 물가상승률 [자료=기획재정부]

한편 ADB는 아시아 45개 회원국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5.7%에서 이번에 5.4%로 낮췄다. 또 내년 성장률 전망치도 5.6%에서 5.5%로 조정했다.

 

a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